효성티앤씨, ‘ISPO 뮌헨 2022’ 참가...유럽 친환경 아웃도어 시장 공략
효성티앤씨, ‘ISPO 뮌헨 2022’ 참가...유럽 친환경 아웃도어 시장 공략
  • 곽지우 기자 jiwoo94@dailyenews.co.kr
  • 승인 2022.11.29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나일론·스판덱스 섬유 적용한 협업 제품 대거 선보여
효성티앤씨는 'ISPO 뮌헨 2022'에 참가해 아웃도어 패션용 친환경 섬유를 대거 선보였다.(사진=효선티앤씨)

친환경 섬유의 글로벌 트렌드를 이끌고 있는 효성티앤씨가 유럽의 친환경 아웃도어 시장 공략에 나섰다.

효성티앤씨는 지난 28일부터 오는 30일까지 독일 뮌헨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아웃도어 패션 전시회인 ‘ISPO 뮌헨 2022’에 참가해 아웃도어 패션용 친환경 섬유를 대거 선보였다고 29일 밝혔다. 

ISPO는 지난 1970년부터 매년 개최해온 세계 최대의 아웃도어 및 스포츠웨어 전시회로 110여개국에서 500여개 업체가 참가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 효성티앤씨는 글로벌 아웃도어 및 스포츠웨어 시장에서 빠르게 늘어나는 친환경 섬유에 대한 니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세계최초로 개발 및 상용화에 성공한 나일론 리싸이클 섬유 ‘마이판 리젠 오션’과 바이오 스판덱스 섬유 ‘크레오라 바이오베이스드’를 각각 전시했다.

효성티앤씨는 지난 2007년 세계 최초로 폐어망을 재활용해 리싸이클 나일론 섬유 개발에 성공했다. 폐어망은 태평양에 떠도는 대형 쓰레기 섬의 46%를 차지할 정도로 환경 오염의 주범으로 꼽히고 있다.

주로 나일론 섬유를 사용하는 글로벌 아웃도어 및 패션업체들의 친환경 니즈가 높아짐에 따라 효성티앤씨는 시장 선점을 위해 울산공장에 나일론의 리싸이클을 위한 해중합설비 건립을 추진해 왔다. 오는 12월부터 연간 3600톤(t) 규모의 생산 라인을 본격 가동할 예정이다.

해중합 설비는 폐어망을 화학적으로 분해해 나일론의 원료인 카프로락탐으로 생산할 수 있는 것으로, 이번 해중합 설비가 본격 가동되면 효성티앤씨는 폐어망을 원료부터 나일론 리싸이클 섬유까지 생산하는 일관 체제를 구축하게 된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국내 친환경 패션 및 악세서리 스타트업 플리츠마마와 협업해 마이판 리젠 오션으로 만든 폐어망 에디션 가방과 의류를 소개했다. 플리츠마마 폐어망 에디션은 남해 바다에서 부유하는 폐어망을 수거해 만든 제품으로 오는 12월 일반 소비자들에게도 판매될 예정이다.

옥수수 추출물로 만든 세계 최초의 바이오 스판덱스인 크레오라 바이오베이스드는 글로벌 스포츠웨어 판가이아와 협업한 제품을 처음으로 유럽 시장에 선보였다.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액티브웨어 3.0으로 향후 스포츠웨어 시장의 본격적인 친환경 트렌드를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크레오라 바이오베이스드는 미국의 친환경 평가 기법인 LCA(Life Cycle Assessment)로부터 탄소 절감, 자원 절약, 오존층 보호 등의 친환경 효과를 검증 받은 바 있다.

김치형 효성티앤씨 대표이사는 "ISPO는 친환경 섬유 분야의 한 발 앞선 효성의 기술력을 소개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해중합 설비를 포함해 지속적인 투자와 끊임없는 연구 개발, 선제적인 수요 대응 등을 통해 글로벌 친환경 시장의 리딩 업체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e뉴스= 곽지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만리재로 14 르네상스타워 1001호
  • 대표전화 : 02-586-8600
  • 팩스 : 02-582-8200
  • 편집국 : 02-586-8600
  • 광고마케팅국 : 02-586-86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남현
  • 법인명 : (주)데일리경제뉴스
  • 제호 : 데일리e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5140
  • 등록일 : 2018-04-25
  • 발행일 : 2018-05-01
  • 대표이사/발행인 : 김병호
  • 편집인 : 정수성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고충처리인 김병호 02--586-8600 dailyenews@naver.com
  • 데일리e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데일리e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e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