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리포트] 삼성전자 갤럭시 플래그십 모델 S23 시리즈 미리보기...전작과 무엇이 달라지나
[트렌드 리포트] 삼성전자 갤럭시 플래그십 모델 S23 시리즈 미리보기...전작과 무엇이 달라지나
  • 곽지우 기자 jiwoo94@dailyenews.co.kr
  • 승인 2023.01.24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갤럭시 언팩 2023' 행사 통해 공개...3년만에 대면 행사 예정
삼성 갤럭시 언팩 2023 초대장.(사진=삼성전자)
삼성 갤럭시 언팩 2023 초대장.(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의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인 갤럭시 S23 시리즈의 공개가 얼마 남지 않았다. 

업계에 따르면 갤럭시 S23은 ▲기본 모델 ▲플러스 모델 ▲울트라 모델로 나뉘어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플래그십 모델은 카메라, 프로세서 등 내부 기능을 중심으로 업데이트해 선보일 것으로 추측되며 갤럭시 S23은 6.6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할 것으로 전망된다. 내부 배터리를 계단처럼 쌓아 전작보다 얇은 두께로 출시 될 가능성이 높다.

미국 IT업계에 따르면 갤럭시 S23 시리즈 중 울트라 모델은 전작인 갤럭시 S22 울트라가 곡선 형태의 디스플레이를 적용한 것과 달리 갤럭시 S23 울트라에는 S펜의 활용을 더욱 극대화할 수 있는 평면 스크린과 베젤을 채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갤럭시 S23은 전작과 마찬가지로 울트라에서만 S펜을 사용할 수 있게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삼성전자 갤럭시 S23 울트라 모델링(사진=폰아레나)
삼성전자 갤럭시 S23 울트라 모델링(사진=폰아레나)

갤럭시 S23은 최대 2억화소 카메라를 탑재하며 카메라 스펙도 대폭 강화할 것으로 보인다. 울트라 모델의 경우 쿼드 커브드 디스플레이, 퀼컴 스냅드래곤 8 2세대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를 탑재하며 내부 성능 향상에 집중할 것으로 전망된다. 아울러 긴급 위성 연결을 제공해 문자 메시지와 일부 이미지를 보낼 수 있을 것으로도 전망되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갤럭시 S23 시리즈는 경쟁작 아이폰14 프로맥스를 제치고 스마트폰 중 가장 밝은 디스플레이를 적용할 것으로 예측된다. 유출된 정보에 따르면 갤럭시 S23 울트라의 최대 밝기는 2150니트로 전작인 갤럭시 S22 울트라의 1750니트보다 밝다. 삼성이 추가 조정으로 출시 시 디스플레이 밝기를 조정할 수 있지만 최소 2100니트, 최대 2200니트 이상이 될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전작인 갤럭시 S22 시리즈에서 게임 최적화 서비스(GOS) 이슈가 불거졌던 만큼 갤럭시 S23은 보다 개선된 성능을 보일 것으로 보이며 업계 주목도가 높은 상황이다.

특히 전작 대비 약 200달러가 오른다는 소문이 나오며 소비자 부담이 커질 것으로 예측됐다. 그러나 최근 미국 한 인터넷커뮤니티에서는 갤럭시 S23 3개의 모델이 모두 전작과 같은 가격대를 유지하거나 약간 오른 정도일 것이라는 정보가 나왔다. 

실제 삼성전자 홈페이지에는 사전 알림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중 미국 홈페이지에서는 추가 사은품이나 보상판매 등의 혜택이 명시되며 충분히 출시가격을 알 수 있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갤럭시 S23 기본 라인의 경우 799.99 달러(98만79900원), S23 플러스 999.99달러(123만4987원), S23 울트라는 1199.99달러(148만1987원)이라는 정보가 공개된 것.

(사진=삼성전자)

대폭 성능 개선이 이뤄졌음에도 가격 차이는 전작과 거의 없다보니 업계에서는 이번 갤럭시 S23 시리즈가 다시금 삼성전자의 최대 판매량을 개선하지 않을까하는 기대가 나오고 있다.

한편 삼성전자의 갤럭시 언팩 2023은 오는 2월1일 오전 10시(한국시간, 2월2일 오전 3시)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23(Samsung Galaxy Unpacked 2023)' 행사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이번 언팩 행사는 3년만에 대면으로 열리며 삼성전자 뉴스룸과 홈페이지, 유튜브 체널을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할 예정이다.

[데일리e뉴스= 곽지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만리재로 14 르네상스타워 1001호
  • 대표전화 : 02-586-8600
  • 팩스 : 02-582-8200
  • 편집국 : 02-586-8600
  • 광고마케팅국 : 02-586-86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남현
  • 법인명 : (주)데일리경제뉴스
  • 제호 : 데일리e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5140
  • 등록일 : 2018-04-25
  • 발행일 : 2018-05-01
  • 대표이사/발행인 : 김병호
  • 편집인 : 정수성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고충처리인 김병호 02--586-8600 dailyenews@naver.com
  • 데일리e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데일리e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ilyenews@naver.com
ND소프트